더불어 민주당

내용 바로가기

금정구의회 부마 민주항쟁 지원조례 제정을 환영한다

금정구의회 부마 민주항쟁 지원조례 제정을 환영한다

-전국 기초의회 최초로 지원 조례 제정, 민주화에 앞장선 부산과 금정구 알리는 마중물 되길

부마 민주항쟁의 발원지인 부산 금정구에서 전국 기초의회 가운데 최초로 부마민주항쟁 지원 조례가 제정되었다.

 

부산시 금정구의회는 지난 23일 열린 제 279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부산광역시 금정구 부마민주항쟁 기념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통과시켰다.

 

조례는 부마 민주항쟁을 기념하고 민주화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목적으로 부마민주항쟁 기념 및 지원에 관한 사항이 규정되었다.

 

금정구는 앞으로 관련 조례에 따라 부마민주항쟁 기념사업은 물론, 자료수집과 정리를 통한 전시·출판·학술 및 문화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국가기관과 타 지방자치단체, 관련 시민사회 단체와의 긴밀한 협력체제 구축을 통해 부마 민주항쟁을 다각적으로 알려 나갈 수 있게 됐다.

 

특히 이번 조례는 금정구의회 소속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 힘 의원 13명 전원이 조례를 공동 발의해 여야가 함께 조례를 만들어 냈다는데 그 의미가 크다.

 

이는 부마민주항쟁이 더 이상 여야의 정치적 논쟁거리가 아닌 대한민국 민주화 역사로 평가받고 있음을 보여준다.

 

지난해 부마민주항쟁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되었으나 여전히 다른 민주화운동에 비해 관심이 높지 않다.

 

이번 부마민주항쟁 기념 조례가 민주화에 앞장선 부산과 금정구의 역사를 널리 알릴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

 

더불어민주당 부산광역시당 부대변인 이재용

(연락처 010-3567-5805)

게시글 공유하기
맨위로